문서 형식 정의(Document Type Definition 이하 DTD)는 페이지를 불러오기 위한 가장 기초적이면서도 기본이 되는 문서타입을 정하는 것으로 브라우저에 현재의 웹페이지가 어떤 문서 형식을 가지는지 전달해줍니다. 이는 웹표준을 지킨 웹사이트를 위해서 가장 기본이 되는 과정이며 정확한 문서 형식이 중요한 또 다른 이유는 DTD가 올바르지 않은 경우 브라우저에 따라 다르게 나타날 수 있습니다. 반드시 HTML5, XHTML 등등 자신의 문서타입을 고려하여 html 최상단에 DTD를 써 두어야 합니다.

참고로 가장 많이 쓰이는 문서 타입은 아래와 같으며 요즘은 대부분 html5를 사용하기 때문에 간략하게 바뀌고 있습니다.
<!DOCTYPE html PUBLIC "-//W3C//DTD XHTML 1.0 Transitional//EN" "http://www.w3.org/TR/xhtml1/DTD/xhtml1-transitional.dtd">
// XHTML 1.0, doctype은 strict, transition, frameset 세가지 중 선택가능


<!DOCTYPE html>
// HTML 5 doctype

보시다시피 html5는 모든 코드가 상당히 간결하고 의미있는 구조를 가지고 있습니다.